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큰고니'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2.17 갑천에 나타난 큰고니 (4)
  2. 2009.11.20 다시 갑천을 찾은 큰고니 (1)
남녘에서 월동을 끝낸 큰고니 한쌍이 15일 대전시 유성구 갑천변(카이스트 앞)에서 먹이활동을 하고 있었다.
이번에 갑천을 찾은 큰고니는 다른 고니에 비해 사람을 덜 경계하나 이곳이 워낙 사람들이 붐비는 곳이고 일부사람들 가까이 접근해 놀라기도 하지만 유유히 강물 옆 풀숲 사이로 다니며 먹이를 먹느라 바쁘게 보내고 있었다.
아마도 새끼 3마리를 거니린 큰고니 한 가족은 당분간 이곳에서 체력을 비축한 후 또 북상을 할 것으로 보인다.
대전의 갑천에 이런 자연생태계의 귀한 새들이 항상 볼 수 있는 곳이었으면 좋겠다.






Posted by 우희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농사꾼 조선낫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2.17 06:48

    월동을 마치고 올라가는건가요?
    그래서 요사이 우리동네 근처에 오던 녀석들이 보이지 않는 거였군요.
    우리 동네에서 월동하던 녀석이 아닐까 하고 속없이 생각해봅니다.

    • 우희철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0.02.17 09:34 신고

      평소에 없다가 보이는 것으로 보아서는 북상하는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저희 동네는 길면 일주일 짧으면 하루, 그냥 거쳐 가는 길목이라 자주는 안 보입니다.
      자연의 순리이니까 다시 겨울이 되면 찾아 오겠지요.

  2. ksle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2.19 12:06

    고니와 백조의 차이점에 대해서 설명하시오

  3. 날틀주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2.21 16:10

    백조와 고니 혼용해서 사용하지만 백조는 사실 일본인들이 지어낸 이름으로 현재는 거의 사용하지 않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고니, 큰고니, 혹고니로 불리고 있답니다.
    흔히 물범을 해표라고 부르는 것도 마찮가지 입니다.
    일본에서 주로 공부한 사람들이 해표라는 단어를 아직 사용하고 있어 혼란을 주고 있답니다.
    되었냐?

그제 갑천에 겨의 진객인 큰고니 2 가족(1가족- 성조 2, 유조4  // 2가족 성조2, 유조3) 이 찾아왔다.

오래 머물며 월동하지는 않지만 매년 찾아오더니 지난해는 오지 않았고 올해는 이미 서구 정뱅이마을 앞에 3마리가 찾아왔었고 이번이 11마리로 가장 많은 개체수 인 것으로 보인다.

아침부터 전민동앞 갑천변에서 수초 뿌리를 먹기 위해 정신없는 큰고니 가족은 다행스럽게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오랜시간 포즈를 취해주며 멀리 달아나지 않았다.

아마도 이심전심이 아닐까? 생각해 본다. 

오랫동안 머물며 겨울을 났으며 좋겠다.










Posted by 우희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에이레네 김광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11.20 17:50

    와!
    귀인이 오셨군요.
    멋집니다.
    저도 아련하러 나가봐야 겠습니다.